경남 진주 3층 건물 지붕 무너져 3명 매몰…구조중

입력 2016-08-28 14:42 수정 2016-08-28 14:42
경남 진주시에서 3층 건물 지붕이 무너져 3명이 매몰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8일 오전 11시 47분께 경남 진주시 장대동의 한 3층 건물 지붕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작업 중이던 인부 3명이 지붕 아래 매몰됐고, 소방당국이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들과 함께 작업 중이던 또 다른 인부 성모 씨는 3층에 고립됐으나 구조됐다. 사고로 인해 1층에 있던 택시기사 2명도 건물 파편에 부상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건물 리모델링 작업 중 지붕이 무너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