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경규 환경부 장관 후보자 "환경 지키는 싸움닭 되겠다"

입력 2016-08-26 18:29 수정 2016-08-27 03:17

지면 지면정보

2016-08-27A6면

정가 브리핑
조경규 환경부 장관 후보자(사진)는 26일 “환경을 지키는 싸움닭이 되겠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국회 환경노동위 인사청문회에서 가습기 살균제 사태에 대해 “피해자에게 신속히 조사 판정을 내리고, 가용한 범위에서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 리콜 명령을 이행하지 않는 폭스바겐코리아에 대해선 차량교체 명령 조치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환노위는 이날 조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했다.

김채연 기자 why2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