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리테일, 중소협력사에 추석 대금 조기 지급

입력 2016-08-26 14:53 수정 2016-08-26 14:53
BGF리테일은 추석을 앞두고 중소 협력사와 전국 가맹점을 대상으로 정산대금 및 가맹점 수익금 1446억원을 조기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상품 및 물류를 거래하고 있는 중소협력업체 200여 곳을 대상으로 정상 지급일보다 일주일 앞당긴 다음달 12일에 정산대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아울러 추석을 기점으로 전국 1만여 가맹점의 수익금을 매월 11일에 일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업계에서 가장 빠른 지급일로 가맹점의 현금 유동성을 제고해 점포의 안정적인 운영을 돕기 위한 조치란 설명이다.

이건준 BGF리테일 경영지원부문장은 "장기화된 경기침체 속에서도 가맹점의 수익성 향상과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지원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