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원 롯데그룹 부회장이 26일 새벽 경기도 양평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 부회장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날 롯데그룹의 비자금 조성과 관련해 검찰 조사가 예정돼 있던 이 부회장이 사망하면서 개장을 앞두고 롯데그룹주(株)의 움직임에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