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 마드리드 호날두, 유럽 최고 축구 선수 뽑혀 …

입력 2016-08-26 07:10 수정 2016-08-26 07:10
레알 마드리드의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1·포르투갈)가 유럽축구 최고의 별에 뽑혔다.

호날두는 26일 오전(한국시간) 모나코 그리말디 포럼에서 2016-2017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 추첨식이 끝난 뒤 열린 최우수선수 시상식에서 지난 시즌 유럽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로 선정됐다.

호날두는 팀 동료 가레스 베일(26·웨일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앙투안 그리즈만(25·프랑스)과 함께 최우수선수 최종 3명의 후보에 포함됐었다. 호날두는 55개 UEFA 회원국 기자들이 뽑은 이번 시상식에서 베일과 그리즈만을 제치고 2013-2014시즌에 이어 두 번째 영광을 품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