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준(26,8001,000 +3.88%)은 25일 대외 경쟁력 강화와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100% 자회사인 에스피엘을 흡수합병한다고 공시했다. 에스피엘은 화장품 제조사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