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티맵 장착 2017년 스포티지

입력 2016-08-25 17:59 수정 2016-08-26 00:54

지면 지면정보

2016-08-26A11면

기아자동차가 25일 후방주차 보조시스템을 기본으로 갖춘 ‘2017년형 스포티지’(사진) 판매를 시작했다.

2017년형 스포티지는 후진 시 차량 뒤쪽에 있는 물체를 감지해 알려주는 후방주차 보조시스템과 주변 밝기에 따라 자동으로 빛의 세기를 조절하는 오토 라이트 컨트롤 헤드램프가 기본 옵션으로 적용됐다. SK텔레콤의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기아차에 맞게 개발한 ‘기아 티맵’을 차량 내비게이션 화면에서 이용할 수 있다. 가격은 1.7디젤 2320만~2725만원, 2.0디젤 2405만~2910만원이다. 기아차는 할부로 사면 ‘차량용 와이파이 24개월 무료’ 혜택을 준다.

강현우 기자 h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