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충북대서 명예약학박사 학위 받아

입력 2016-08-25 01:14 수정 2016-08-25 01:14

지면 지면정보

2016-08-25A32면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사진)이 24일 충북대에서 명예 약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서 회장은 이날 충북대 개신문화관 대강당에서 열린 2015학년 후기 학위수여식에서 윤여표 총장으로부터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

충북대는 세계 최초의 항체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인 램시마를 개발한 서 회장의 공로를 인정해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했다고 설명했다. 서 회장은 이날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젊은 청년들에게 주는 이야기’를 주제로 특별강연을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