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성 경찰청장 취임 "생활주변의 범죄부터 강력하게 대응하겠다"

입력 2016-08-24 18:17 수정 2016-08-25 02:09

지면 지면정보

2016-08-25A29면

박근혜 대통령은 24일 이철성 경찰청장(사진)을 임명했다. 박 대통령은 국회에 이철성 경찰청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보내줄 것을 요청했으나 야당의 반대로 청문 보고서 채택이 무산되자 이날 이 후보자 임명안을 재가했다.

이 신임 청장은 이날 서울 미근동 경찰청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경찰의 기본 책무는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사회 질서를 유지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신종 범죄, 동기 없는 범죄 등으로 불안이 고조되고 있다”며 “국민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생활 주변 범죄부터 강력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청장은 ‘따뜻하고 믿음직한 경찰’을 가장 큰 과제로 꼽았다. 그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경찰이 되기 위해선 국민이 원하는 문제 해법을 적극적으로 찾아야 한다”고 했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