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중국 커브드 연맹'

입력 2016-08-24 17:58 수정 2016-08-25 04:50

지면 지면정보

2016-08-25A13면

중국 TV·모니터 제조사 10곳과 프리미엄 시장 확대 나서
삼성디스플레이가 중국 TV·모니터 제조사와 ‘커브드 연맹’을 결성해 시장을 확대하기로 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23일 중국 베이징에서 중국 주요 TV·모니터 제조사 연합체인 중국전자상회(상공회의소)와 함께 ‘커브드 포럼’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여기서 삼성디스플레이는 하이센스, TCL, 창훙, 샤오미 등 10개 TV·모니터 제조사와 함께 커브드 연맹 선포식을 열었다. 모두 삼성디스플레이가 커브드 디스플레이를 공급하고 있는 회사다. 커브드 TV와 모니터는 화면이 휘어져 몰입감이 좋다. 이들 기업은 앞으로 커브드 제품 출시를 늘리고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관련 시장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루런보 중국전자상회 부비서장은 “중국 TV시장의 고급화가 빨라지고 있다”며 “중국 주요 TV제조사가 프리미엄급 커브드 TV를 앞다퉈 출시하면서 올 하반기 중국 시장에서 커브드 TV의 수요가 크게 늘 것”이라고 말했다. 한갑수 삼성디스플레이 LCD사업부장(부사장)은 “삼성의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기술과 디자인에서 다른 제품과 차별화된다”며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정체된 디스플레이 시장을 견인하는 새로운 동력이 될 것”이라고 했다.

노경목 기자 autonom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