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썸플레이스가 신선한 채소 등으로 맛을 낸 ‘그린랩 샌드위치’ 2종을 출시했다.

그린랩 샌드위치는 녹색 클로렐라를 넣어 구운 토르티야로 감싼 샌드위치다. 토르티야는 밀가루나 옥수수가루 반죽을 얇게 펴 구운 것으로 주로 속 재료를 채워 먹는다. 식빵에 비해 가볍고 부드러운 맛을 내 샌드위치에 잘 어울린다고 투썸플레이스는 설명했다.

신제품은 양상추 등 채소와 햄·토마토 등을 넣은 랩 샌드위치와 매운 맛의 타르타르 소스(마요네즈에 채소 등을 넣은 소스)를 함께 먹는 ‘토마토 모짜렐라 그린랩’과 구운 치킨과 에그 샐러드를 넣은 랩 샌드위치를 시저 드레싱에 곁들여 먹는 ‘시저치킨 그린랩’ 2종이다. 소스는 기호에 맞춰 조절할 수 있게 작은 통에 별도로 제공한다. 가격은 각 6000원.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