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의정부에 아울렛 연다…"도심형·팩토리 결합"

입력 2016-08-24 10:59 수정 2016-08-24 10:59
롯데백화점은 오는 25일 경기도 의정부시 천보로에 18번째 아울렛인 '롯데아울렛 의정부점'을 연다고 24일 밝혔다.

의정부점은 영업면적 1만3223㎡ 규모로 총 8개층에 141개 브랜드가 입점한다.

롯데백화점은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경기 북부 상권을 공략하기 위해 의정부점을 열었다고 전했다.

2020년까지 의정부점 반경 10km 내에 총 8만여 세대의 신규 아파트 단지가 들어설 예정이어서 쇼핑 수요가 늘어날 전망이란 설명이다. 이에 여성·남성 패션과 생활가정, 문화시설을 강화한 지역 맞춤형 매장을 구성했다고 전했다.

기존 도심형 아울렛 콘셉트에 합리적 소비를 위한 팩토리 아울렛 상품기획(MD)을 추가한 점도 특징이다.

의정부점은 6층 전체를 2년 이상 된 재고의 구성비가 60% 이상인 '팩토리아울렛' 콘셉트로 매장을 꾸몄다. 이에 일반 아울렛의 평균 할인율인 30~50% 보다 높은 평균 40~70%의 할인 상품을 판매한다.

인디에프·아가방앤컴퍼니·형지 등 패션 그룹의 종합관 형태로 매장을 구성해 여러 브랜드의 상품을 한 공간에서 구입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1층에는 해외 유명브랜드의 상품을 직매입, 정상가 대비 최대70% 할인 판매하는 '롯데 탑스'를 운영한다.

가족 단위 고객을 위한 생활용품 MD도 다양하게 준비했다. 시몬스·박홍근·테팔·다이소 등의 신규 아파트 입주 시 필요한 가구와 홈패션 매장이 입점하고 리바이스키즈·래핑차일드 등 아동 매장도 들어선다.

영화관 롯데시네마와 브런치 카페 등 여가 및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시설도 마련했다.

류민열 롯데백화점 영업3본부장은 "의정부점은 상권 분석을 통해 기존 도심형 아울렛에 팩토리 아울렛을 접목시킨 점포"라며 "향후에도 상권 특성을 감안해 다양한 형태의 아울렛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