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을지프리덤가디언, 한반도 전쟁 직전으로 몰아넣는 것" 비난

입력 2016-08-24 06:31 수정 2016-08-24 06:31
북한은 23일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전날 시작된 한미연합군사훈련 을지프리덤가디언(UFG)에 대해 "한반도의 상황을 전쟁 직전으로 몰아넣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자성남 유엔 주재 북한대표부 대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8월 의장국인 말레이시아의 람란 빈 이브라힘 대사 앞으로 서한을 보내 안보리 긴급회의 소집을 요구했다고 유엔 관계자들이 전했다.

북한은 서한에서 미국이 한국과의 연례 군사훈련으로 한반도에 전쟁의 위험을 조장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특히 "한반도 정세는 전략폭격기의 배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의 도입 결정 등으로 전례 없이 불안정해졌다"고 주장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