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묵 전 자유문학 회장 별세

입력 2016-08-23 18:17 수정 2016-08-24 02:24

지면 지면정보

2016-08-24A32면

언론인이자 소설가인 신세묵 씨(78)가 23일 별세했다. 고인은 동아일보 기자를 거쳐 경인일보 편집국장과 주필을 역임했다. 1996년 ‘자유문학’으로 등단해 소설 ‘바람부는 둥지’(1996), ‘불타는 황하’(1998) 등을 발표했다. 자유문학 회장을 지냈다. 유족으로는 부인 정해춘 씨와 딸 문영(영신여고 교사), 아들 재호(사업), 사위 양정철(제주대 산학협력단 교수·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 씨가 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발인은 25일 오전 8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