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행운의 동전' 던지기

입력 2016-08-23 18:16 수정 2016-08-23 22:03

지면 지면정보

2016-08-24A10면

유니세프 한국위원회가 주최한 ‘행운의 동전’ 현판식이 23일 서울 청계천에서 열렸다. 서대원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사무총장(왼쪽) 등 참석자들이 팔석담에 동전을 던지고 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