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리교인들의 삶과 업적 정리한 '대한민국을 세운 위대한…' 출간

입력 2016-08-23 18:38 수정 2016-08-24 02:16

지면 지면정보

2016-08-24A30면

기독교 대한감리회가 한국 근현대사에 큰 족적을 남긴 감리교인들의 삶과 업적을 정리한 《대한민국을 세운 위대한 감리교인》(KMC 펴냄)을 출간했다.

이 책에는 ‘조선 선교의 아버지’로 불리는 존 가우처, 로버트 매클레이, 헨리 아펜젤러 등 감리교 초기 선교사들과 일제강점기 국권 회복을 위해 헌신한 이준·유관순 열사, 한글을 되살린 주시경 선생과 농촌운동가 최용신 등 모범적이고 선구적인 감리교인 20명의 삶과 신앙 이야기가 실렸다. 근대 교육과 의료 사업, 항일운동과 대한민국 정부 수립에 앞장선 인물들이다. 전용재 감리교 감독회장은 23일 출간기념회에서 “책에 실린 분들은 단지 감리교뿐만 아니라 국가와 민족, 사회에 괄목할 만한 업적을 남겼다”고 강조했다.

고재연 기자 ye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