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을지연습의 하나로 23일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도림역에서 지하철 테러대응 합동훈련이 실시됐다. 이번 훈련에는 소방서, 경찰서, 군부대, 구청 등 5개 기관에서 140여 명이 참여했다.

김범준기자bjk0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