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중금리대출 허그론 1000억원 넘어

입력 2016-08-23 15:15 수정 2016-08-23 15:23
신한은행은 신한저축은행과 연계한 중금리 대출 ‘신한 허그론’의 누적 판매 금액이 1000억원을 넘어섰다고 23일 밝혔다.

이 상품은 신한은행 창구에서 한도와 금리를 조회한 뒤 신한저축은행으로 대출을 연계해 주는 중금리 상품이다. 금리는 연 6.2∼16.5%이며 대출 한도는 3000만원이다. 최대 6년 이내에 분할 상환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사금융이나 고금리 시장으로 가기 전 고객들이 제도권 중금리 상품을 이용할 수 있게 한 것이 인기 요인”이라고 말했다.

서욱진 기자 ventur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8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34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