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정배 "호남 출신 대선주자 있어야"

입력 2016-08-23 14:25 수정 2016-08-23 14:25
국민의당 천정배 의원은 23일 "내년에 호남 출신 대선주자가 반드시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천 의원은 이날 전남도의회 출입기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호남 주도의 정권교체가 이뤄져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내년에 정권교체 가능성이 있다"며 "호남의 권리와 이익을 보장할 수 있는 정권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치, 사회, 문화적으로 소외되고 경제적으로 낙후된 호남의 아픔을 극복하기 위해서라도 호남 주도 정권교체를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천 의원은 "국민의당에 호남 출신 중진의원들이 다 모여 있다"며 "호남의 책임 있는 정치인들로서 협력해야 하고 정권교체를 위한 대장정을 호남에서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