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블루트스 스피커 4종 공개…"무선 오디오 시장 공략"

입력 2016-08-23 10:00 수정 2016-08-23 21:53


LG전자가 블루투스 스피커 4종을 선보이며 무선 오디오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23일 밝혔다.

신제품(모델명: PH2, PH4)은 땀이나 비에 젖더라도 생활방수가 가능한 재질이다. 또 배낭, 자전거, 텐트, 의류 등에 매달아 쓸 수 있는 스트랩이 있어 편리하다. 특히 초경량 제품(모델명: PH2)은 무게가 스마트폰 수준인 167g에 불과해 휴대성이 뛰어나다.
풍성한 음질도 장점이다. 신제품은 360도 모든 방향으로 고음질을 그대로 전달해 실내는 물론 여러 사람들이 모인 캠핑장과 같은 야외에서도 탁월한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고급형 제품(모델명: PH4)은 중저음을 만드는 패시브 래디에이터를 2개 적용해 깊은 사운드를 전달한다. 이 제품의 출력은 최대 16와트(W)이고, 완전히 충전하면 최대 10시간까지 음악을 재생한다.

LG전자는 심플한 디자인으로 인테리어 효과까지 누릴 수 있는 신제품(모델명: PH3)도 공개했다. 이 제품은 촛불을 연상시키는 부드러운 곡선 형태에 위쪽에는 반투명 재질이 적용됐다. LED조명이 촛불처럼 빛나는 캔들 모드, 불빛의 색이 천천히 바뀌는 힐링모드 등으로 은은한 분위기를 만든다. 완전 충전 시 최대 10시간까지 사용이 가능하다.

원통형 모양에 투명 재질을 적용해 디자인이 세련된 제품(모델명: PH1)도 있다. 투명 재질의 케이스 안쪽에는 팔찌 모양의 LED조명이 흰색, 초록색, 빨간색 등으로 색을 바꿔가며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LG전자는 블루투스 스피커 신제품을 다음달 초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6전시회에서 처음 공개하고 10월경 유럽을 시작으로 북미, 아시아 등 세계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