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국제공항 마약 소지 혐의 체포 도주한 24세 여성 국내에서 체포

입력 2016-08-22 07:04 수정 2016-08-22 07:04
지난달 12일 필리핀 니노이 아키노 국제공항에서 마약 소지 혐의로체포됐다가 도주한 한국인 안모 씨(24·여)가 국내에서 체포돼 검찰이 구속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대검찰청과 대구지검 관계자에 따르면 대구지검 강력부는 지난달 27일 안씨를 국내에서 체포한 후 구속했으며, 조사를 거쳐 이르면 이번 주 내로 기소할 예정이다.

대구지검 관계자는 "안 씨를 구속수사 중인 것은 맞지만 필리핀 수사당국과 공조해 도주 경위와 구체적인 혐의 내용 등을 알려줄 수 없다"며 "필리핀 측이 안 씨의 신병인도를 요청하지는 않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안씨는 필리핀 공항에서 체포될 당시 대마초를 정제한 마약의 일종인 해시시와 엑스터시를 개인 사용 용도로 갖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안씨는 공항 마약단속청 사무실에서 조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던 중 감시 소홀을 틈타 달아났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