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추경·청문회' 막판 절충…오늘 추경안 처리는 무산

입력 2016-08-22 06:35 수정 2016-08-22 06:35
여야는 22일 정부가 제출한 추가경정예산안 처리를 놓고 막판 협상을 이어간다.

애초 여야 3당은 이날 국회 본회의를 열어 추경안을 통과시키기로 합의한 바 있지만, 야당이 추경안 처리를 조선·해운업 구조조정 청문회 증인 채택과 연계하면서 심의를 전혀 하지 못해 이날 중 추경안 처리는 물리적으로 불가능한 상황이다.

만약 여야 간 절충을 통해 극적 타결이 이뤄져 이날부터 계수조정소위가 열릴 경우 이르면 25일께 본회의에서 처리할 수 있을 것이란 예상도 나온다. 한편 이날 추경안 처리가 사실상 무산됨에 따라 오후 본회의도 소집되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