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해 전 서울교육감이 22일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7세. 경기 광주 출신인 고인은 6·25전쟁 중이던 1951년 경기 삼괴중에서 교직 생활을 시작했다.

1992년부터 1996년까지는 초대 민선 서울교육감을 지냈다. 서울시교육위원회 학무국장으로 재직 중이던 1984년에는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았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이며 발인은 24일 오전 8시다. (02)3410-3151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