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과장&이대리]

요즘 직장인은…더위야 물렀거라

입력 2016-08-22 18:10 수정 2016-08-23 06:04

지면 지면정보

2016-08-23A30면

연일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에도 김과장 이대리들은 현장을 발로 뛰고 있다. 지난 19일 경북 안동의 ‘경북도청 호반베르디움 1차’ 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안전관리를 맡고 있는 호반건설의 권나현 사원은 작업자들을 위해 아이스크림과 시원한 물을 날랐다. 권 사원은 “무더운 낮시간에 고생하는 분들이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가까이서 함께 뛰고 있다”고 말했다.

호반건설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