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은행권 최초로 '퇴직연금 전문센터' 개장

입력 2016-08-22 15:07 수정 2016-08-22 20:21

신한은행은 서울 강남구 역삼동 강남별관에 국내 은행권 최초로 퇴직연금 전문 지원 조직인 ‘퇴직연금 전문센터’를 열었다고 22일 발표했다. 이 센터는 가입자가 각자 상품을 운용하는 확정기여형(DC) 퇴직연금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상담, 수익률 안내, 펀드 관리 등 상품 운용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신한은행은 이 센터가 퇴직연금 도입 이후 영업점에서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전산 업무를 전담 처리해 업무의 전문성과 효율성도 높아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 센터를 통해 퇴직연금 운용수익률을 높이고 시장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