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은 핀테크를 기반으로 지방세의 ‘스마트 고지서 송달·수납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서비스가 시행되면 고객들은 신한은행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지방세 고지서를 전해받고 네이버페이를 이용해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게 된다. 신한은행은 네이버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경기도의 스마트 고지서 송달·수납 사업자로 선정돼 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12월까지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경기도 지방세 수납 시스템과 연계한 플랫폼 구축을 마무리, 내년부터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