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25일 정책협의회…전기료 누진세 등 논의

입력 2016-08-22 10:59 수정 2016-08-22 10:59
정부와 새누리당은 25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회의를 열어 전기요금 체계 개편과 추가경정예산안 집행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다.

이정현 대표 취임 후 첫 고위 당정청 협의회 형식으로 열리는 이번 회의에는 여당에선 이 대표와 최고위원, 국회 상임위원장 등이 참석하며 정부에서는 황교안 국무총리와 청와대 경제수석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최근 논란을 빚은 전기요금 누진제 개편을 비롯해 추가경정예산안 집행 방안, 내년도 예산안 편성 방향 등을 다룰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