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협력사에 물품대금 2800억 조기 지급

입력 2016-08-22 10:36 수정 2016-08-22 10:36
현대백화점그룹은 추석을 앞두고 다음달 말 지급되는 협력사 약 3500곳의 물품대금 및 각종 경비 2800억원을 추석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대금 조기 지급 협력사는 현대백화점과 거래 중인 1400여 곳을 비롯해 현대그린푸드·현대리바트·한섬·현대HCN 등과 거래하는 2100여 곳이 대상이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명절을 맞아 직원 상여금 등 각종 비용 지출이 늘어나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사들의 자금 수요 해소를 위해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