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지하철, 주말 24시간 운행 시작

입력 2016-08-21 17:43 수정 2016-08-21 21:07

지면 지면정보

2016-08-22A9면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영국 런던의 지하철이 20일(현지시간)부터 쇼핑 중심가를 가로지르는 센트럴노선과 빅토리아노선에서 ‘나이트 튜브’라고 불리는 주말 24시간 운행 서비스를 시작했다. 런던시는 올가을 3개 노선으로 운행을 늘릴 계획이다. 시민이 새벽 4시가 넘은 시간에 지하철을 타기 위해 플랫폼에서 기다리고 있다.

런던AF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