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전 새누리 대표 "수행 차원에서 수염 안 깎아"

입력 2016-08-19 23:36 수정 2016-08-19 23:36

지면 지면정보

2016-08-20A6면

정가 브리핑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사진)는 19일 “죄 지은 게 많은 것 같아 수행 차원에서 수염을 안 깎고 있다”고 말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충북 청주 육거리시장에서 상인들과 해장국 조찬을 하면서 “왜 면도하지 않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고 참석자들이 전했다.

이달 초부터 전국을 돌고 있는 김 전 대표는 “민생 현장을 찾아보니 듣는 것과는 많이 다르다”며 “약 8000㎞를 다녔는데 전국을 찾아다니면서 체험하려 한다”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