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브리프
다음달 추석 연휴에 처음 운행하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예매가 오는 24일 시작된다. 프리미엄 고속버스는 기존 우등 고속버스(28인승)를 개선한 21인승 차량으로 개인 모니터와 테이블, 공기청정기 등을 갖추고 있다.

예매 대상은 다음달 12~29일 운행하는 서울~부산, 서울~광주 노선이다. 요금은 기존 우등 고속버스보다 약 1.3배 비싼 4만4400원(서울~부산), 3만3900원(서울~광주)이다. 예매는 24일 오전 9시부터 고속버스 모바일 앱(응용프로그램)과 인터넷 예매사이트, 무인발권기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한 번에 예매할 수 있는 승차권은 최대 6장이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