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36,2000 0.00%)은 온라인으로 계좌를 개설하는 신규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수수료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벤트는 올 연말까지 진행된다. 먼저 '모바일 거래 선호 고객'을 위해 계좌개설 후 3년간 모바일 주식거래 수수료를 면제를 제공한다. 신용거래 또한 업계 최저 수준인 5.0% 금리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신용 또는 대출 거래가 많은 고객을 위해선 계좌개설 이후 1년간 신용거래, 또는 예탁담보대출 이용시 업계 최저 수준인 5.0%의 금리를 적용하도록 했다.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한 주식거래수수료 또한 1년간 면제받는다.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주식거래를 활발히 하는 고객은 계좌 개설 후 1년간 월정액 1만9900원으로 온라인·모바일을 통한 주식거래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삼성증권 스마트사업부 관계자는 "신규 투자자의 다양한 거래 특성에 맞도록 맞춤형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삼성증권 홈페이지(www.samsungpop.com)에서 확인하면 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