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인리스 t당 5만원↑

입력 2016-08-18 21:02 수정 2016-08-19 01:52

지면 지면정보

2016-08-19A18면

산업자재 시세

장마와 폭염에 따른 계절적 비수기로 인해 재고가 늘어난 철강재 가격이 떨어졌다. 보통철근(D10㎜)은 t당 가격이 전주 대비 3만원 하락한 53만원을 기록했다. 고장력철근(HD10㎜(하이바))도 3만원이 떨어져 t당 53만5000원에 거래됐다.

다른 품목은 국제 시세에 따라 변동했다. 전기동(99.99% 이상)은 국제시세 하락으로 전주 대비 4만1000원 내려 t당 61만9000원에 거래됐다. 스테인리스강판(STS304 2.0㎜)은 원자재인 니켈가격 상승으로 t당 255만원에 거래돼 전주 대비 5만원이 올랐으며 동판, 동선, 황동판, 전기아연, 전기연, 주석, 동파이프 등도 일제히 오름세를 나타냈다.

오경선 < 한국물가협회 연구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