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표가 차(茶) 음료 시장에 진출했다. 샘표는 ‘여자를 한번 더 생각한 연근우엉차’와 ‘남자를 한번 더 생각한 비수리헛개차’ 등 2종을 출시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샘표가 차 음료를 출시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신제품 2종은 기존에 물에 우려먹는 원물 타입과 티백 타입으로 선보였던 ‘순작 헛개비수리차’와 ‘순작 연근우엉차’를 보다 간편하게 음료로 즐길 수 있게 만든 제품이다.

‘여자를 한번 더 생각한 연근우엉차’는 다이어트와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우엉의 찬 성질을 보완하기 위해 따뜻한 성질의 연근을 함께 우린 것이 특징이다. ‘남자를 한번 더 생각한 비수리헛개차’는 간과 신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비수리와 숙취 해소 및 피로 회복 효과가 있는 헛개나무 열매를 함께 우려냈다. 전국 편의점에서 살 수 있으며 가격은 1800원(500mL)이다.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