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청, 창업 선도대학 40개로 늘리기로

입력 2016-08-17 14:11 수정 2016-08-17 14:11
정부가 대학 중심의 창업클러스터 구축을 위해 기술창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창업선도대학을 늘리고 바이오 등 유망 분야 지원을 강화한다.

중소기업청은 17일 이런 내용을 중심으로 하는 '창업선도대학 고도화 방안'을 발표했다. 중기청은 현재 34개인 창업선도대학 수를 내년까지 40개로 늘리되 추가 선정·퇴출을 통해 2018년 이후 선도대학 수를 40개 수준으로 유지할 계획이다.

최근 3년간 창업기업의 고용·수출·투자유치 현황 등을 평가해 성과가 좋은 대상은 올해 평균 22억 원인 대학당 지원금을 상향조정하고, 2년 연속 최우수(상위 10%) 대학은 운영기간을 3년간 보장한다. 반대로 성과가 미흡한 대학(하위 30%)에는 주의를 주고 2년 연속 '주의'를 받는 경우 퇴출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