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브랜드 모델로 수주·강승현 기용

입력 2016-08-17 11:18 수정 2016-08-17 11:18
유니클로는 올 가을·겨울 시즌 새 브랜드 모델로 패션모델인 수주와 강승현을 기용했다고 17일 밝혔다.

유니클로는 감각적인 디자인과 패션성이 강화된 다양한 상품군을 보다 효과적으로 전하기 위해 세계적인 패션 모델을 브랜드 모델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새 브랜드 모델 선정을 시작으로 앞으로 '라이프웨어'란 콘셉트에 맞춰 '메가 트렌드'를 이끄는 글로벌 패션 기업으로서의 정체성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