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삼성SDS와 '기가 IoT 홈 프리미엄팩' 출시

입력 2016-08-17 10:10 수정 2016-08-17 10:10

사진=KT 제공

KT삼성SDS와 함께 공동주택에 적용할 수 있는 홈 사물인터넷(IoT) 종합 관리 서비스인 '기가(GiGA) IoT 홈 프리미엄팩'을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기가 IoT 홈 프리미엄팩은 개별세대에 설치된 월패드와 스마트폰을 연동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외출 중 실내 모니터링·녹화는 물론 방문자와의 영상통화, 원격 문열림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IoT 기기인 도어락, 가스 안전기, 열림·움직임 감지기 등을 연동해 비상 상황 발생시엔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알림을 받을 수 있다.
이들 서비스는 KT의 IoT 소프트웨어 플랫폼인 'IoT 메이커스'와 삼성SDS의 홈 IoT 솔루션인 'HMS'의 연동으로 완성됐다.

기가 IoT 홈 프리미엄팩은 본인 포함 최대 4명까지 함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용료는 무약정으로 월 5500원(부가세 포함)이며 KT 인터넷 고객들은 월 4400원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현재는 아파트, 빌라, 오피스텔 등 공동주택 단위로 서비스가 가능하기 때문에 IoT 기기 구매 금액 및 설치비는 별도로 부담해야 한다. KT는 향후 개인 고객에 대한 기가 IoT 홈 프리미엄팩 서비스를 추진할 계획이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