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1,154가구… 총 사업비 2,236억 원 규모
[ 김하나 기자 ]‘중흥S-클래스’ 아파트 브랜드로 잘 알려진 중흥건설이 17일 경기도 수원 팔달구 115-10구역에서 사업비 2236억 원 규모의 재개발사업을 수주했다.

수원 팔달구 115-10구역 재개발사업은 수원 팔달구 지동 일대의 기존 노후주택 등을 헐고 지하 3층~지상 최고 15층의 아파트 31개동 1154가구를 짓는 사업이다.

중흥건설은 올해 초 부산 범천1동 3200억 규모 재개발사업을 수주하면서 도시정비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전국 5개 지역에서 사업비 1조969억원 규모의 재건축, 재개발, 도시환경정비사업 등 시공권을 수주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