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9월 기준금리 인상 "가능하다" … 더들리 미국 뉴욕 연방준비은행장 언급

입력 2016-08-17 07:03 수정 2016-08-17 07:03
윌리엄 더들리 미국 뉴욕 연방준비은행장이 9월 기준금리 인상 여부에 대해 "가능하다"고 언급, 조기 금리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

더들리 은행장은 16일 미국 경제전문방송 폭스비즈니스와의 인터뷰에서 "적절한 추가 금리인상 시점에 점점 더 다가가고 있다"고 말한 뒤 9월 금리인상이 가능하겠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대해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는 현재 금융시장에서 올해 기준금리가 인상되더라도 최대한 늦게 한 번 실시될 것이라는 전망이 형성된 데 대해 "시장에서 너무 안일하게 판단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의 발언은 이날 발표된 지난 7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0%의 상승률을 기록하며 다섯 달 만에 상승을 멈춘 가운데 나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