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5개 단지 5040가구 공급
올해 총 1만2545가구 공급 계획

[ 김하나 기자 ]중흥건설이 하반기 8개 단지에서 7505가구의 ‘중흥S-클래스’를 공급한다. 광주광역시 남구 효천1지구를 시작으로 진주혁신도시와 동탄2신도시, 순천 신대지구, 당진 수청지구, 서산 예천2지구 등에서 총 7505가구를 선보인다.

상반기 성공리에 분양을 마친 총 5040가구를 포함해 중흥건설은 올해 총 1만2545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상반기에는 지난 2월 전주 만성지구(615가구)를 시작으로 시흥 배곧신도시(1208가구)와 세종시(890가구), 시흥 목감지구(806가구), 김해 진영2지구(1521가구) 등을 분양했다.
하반기에 첫 분양은 ‘효천1지구 중흥S-클래스’로 지난 12일 모델하우스를 개관했다. 광주광역시 남구 임암동 B-1블록‧B-3블록 두 개 단지로 구성된 1527가구의 대단지다. ‘B-1블록’의 경우 지하 2층~지상 23층 14개동 △전용 84㎡A 742가구 △전용 84㎡B 90가구 총 832가구다. ‘B-3블록’은 지하 2층~지상 22층 12개동 △전용 84㎡A 672가구 △전용 84㎡B 23가구 총 695가구다.

다음달에는 진주혁신도시 A-12블록에서 1143가구 분양이 예정됐다. 오는 10월에는 4개 단지가 선보인다. 먼저 동탄2신도시 A68블록에서 임대아파트 1194가구와 A35블록에서 일반분양아파트 436가구가 공급된다. 순천 신대지구 B2-1블록에서 1426가구와 당진 수청지구 4블록 482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연말인 12월에는 서산 예천2지구 A1블록에서 1297가구 분양된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