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전 새누리 대표, 22일부터 사흘간 중국 방문

입력 2016-08-16 19:20 수정 2016-08-17 03:01

지면 지면정보

2016-08-17A6면

정가 브리핑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사진)가 22일부터 사흘 일정으로 중국을 방문한다. 김 전 대표가 방문하는 지린성 옌지·룽징시는 북한과 인접한 옌볜 조선족자치주에 있는 중국 동포 밀집 지역으로 항일 독립운동의 중심지이기도 하다. 김 전 대표는 방문 첫날 옌지의 옌볜대에서 열리는 ‘통일 세미나’에 참석하고 이튿날 백두산 일대를 둘러본 뒤 마지막 날엔 룽징의 3·13 만세운동 현장과 윤동주 시인 묘지 등을 찾을 예정이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