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톡톡]

플로리다국제대 딜리프 라오 경영학과 교수

입력 2016-08-16 19:34 수정 2016-08-17 03:17

지면 지면정보

2016-08-17A8면

“성공한 기업은 창업자의 직감에만 의존해 정상 궤도에 오르지 않았다. 세계 최대 차량공유서비스업체 우버는 사업모델을 수년간 테스트하고 수정하면서 성공을 거뒀다. 직감은 탐욕과 공포에 좌지우지되기 쉽다.직감으로 창안한 사업모델은 확실한 검증이 필요하다.”

-플로리다국제대 딜리프 라오 경영학과 교수, 포브스 기고에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