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테크윈(26,200100 +0.38%)은 "한화테크윈·디펜스·탈레스 등 방산업체 통합 추진설은 사실 무근"이라고 16일 밝혔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