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는 16일 오후 2시를 기해 수원용인권역(남부권), 성남안산안약권역(중부권) 19개 시에 오존주의보를 발령했다.

오존주의보가 내려진 곳은 수원, 용인, 평택, 화성, 이천, 안성, 오산, 여주, 성남, 부천, 안산, 안양, 시흥, 광명, 군포, 광주, 하남, 의왕, 과천 등이다.

해당 권역의 최고 오존농도는 남부권 0.127ppm, 중부권 0.126ppm이다.

오존주의보는 권역 내 한 개 이상 지역에서 시간당 대기 중 오존농도가 0.12ppm 이상일 때 발령된다.

더불어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에는 폭염주의보 및 폭염경보가 발효 중이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 폭염경보는 35도 이상인 날이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각각 발효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