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렌탈 잘 나가네…상반기 영업익 76% ↑

입력 2016-08-16 10:17 수정 2016-08-16 10:17
롯데렌탈은 올해 상반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76.3% 증가한 575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공시했다. 역대 최대 반기 실적이다.

상반기 매출은 7447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22.9%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204억원을 올려 이미 작년 순익(158억원)을 뛰어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률은 7.7%로 작년 상반기(5.4%)보다 2.3%포인트 증가했다.

롯데렌탈 관계자는 "개인 및 개인사업자 대상의 장기렌터카 실적 호조(37% 증가), 중고차 사업 매출 증대(43% 증가) 등에 힘입어 수익성이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6월 롯데그룹에 편입된 롯데렌터카는 작년 말 등록차량이 13만7000대를 돌파해 일본 도타렌터카를 제치고 아시아 렌터카 1위 업체로 도약했다. 지난해 매출 1조2877억원 달성에 이어 올해는 1조5000억원을 목표로 잡았다.

김정훈 한경닷컴 기자 lenn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