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살균제 특별위원회, 사흘간 정부기관 보고 청취

입력 2016-08-16 07:45 수정 2016-08-16 07:45
국회 '가습기살균제 사고 진상규명과 피해구제 및 재발방지 대책 마련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는 16일부터 사흘간 조사 대상에 오른 정부 부처들로부터 기관보고를 받는다.

특위는 이날 국무조정실·산업통상자원부·환경부를 시작으로 17일에는 보건복지부·공정거래위·식품의약품안전처, 18일에는 기획재정부·법무부·고용노동부 순으로 보고를 받을 계획이다.

이번 기관 보고를 통해 특위는 가습기살균제의 제조·유통과정에서 정부의 규제시스템상 실책이 무엇이었는지 확인할 계획이다. 또한 피해사태 대응 과정과 향후 계획을 점검할 예정이다.

한편, 특위는 오는 22∼26일 최대 가해기업으로 지목된 옥시레킷벤키저(옥시·현 RB코리아)의 영국본사 등을 방문하는 현지조사 일정을 잡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