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삼성 SK LG 등 주요 그룹, 이달 말부터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 개시

입력 2016-08-15 15:41 수정 2016-08-15 15:44
주요 대기업들이 이달 말부터 2016년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에 들어간다.

현대자동차는 오는 30일부터 9월9일까지 개발, 플랜트, 전략지원 분야에서 하반기 신입 채용과 동계 인턴 모집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달 25∼26일에는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잡페어(채용박람회)를 연다.
삼성그룹의 채용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예년의 경우 9월 초부터 서류 지원을 받기 시작한 점을 고려하면 올해도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학점 제한을 없앴다. 직무적합성평가를 통과해야만 삼성직무적성검사(GSAT)에 응시할 수 있다. GSAT는 10월 중 시행된다.

SK그룹 역시 9월 초 공채 일정을 시작한다. SK그룹은 하반기에 대졸 신입사원 1600여명을 뽑을 예정이다. 9월 말 필기전형을 거쳐 10∼11월 계열사별로 면접하고 11월께 합격자를 발표한다.

LG그룹도 내달 중 대졸 신입사원 채용전형을 시작할 전망이다. 지원서 접수는 LG 통합 채용 포털 사이트인 'LG 커리어스'를 통해 이뤄지며 최대 3개 회사까지 중복으로 지원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