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상륙 '인천상륙작전', 북미 박스오피스 27위 올라

입력 2016-08-15 08:59 수정 2016-08-15 08:59
미국에 상륙한 영화 '인천상륙작전'이 북미 박스오피스 27위에 올랐다.

14일 박스오피스 집계 사이트 랜트랙에 따르면 지난 12일 북미 지역의 극장 114개 관에서 확대 개봉한 '인천상륙작전'은 이틀간 18만 9945달러(약 2억 1000만 원)를 벌어들였다.

'인천상륙작전'은 첫날인 12일 8만 6081달러, 13일에는 10만 3863달러의 흥행수익을 올렸다. 지난 5일 개봉한 CGV LA에서 거둔 수익까지 더하면 '인천상륙작전'의 누적 수익은 25만 1928달러(2억 8000만 원)으로 집계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382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648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