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 배치 제3 후보지는 성주 골프장?

입력 2016-08-14 18:51 수정 2016-08-15 02:24

지면 지면정보

2016-08-15A6면

국방부, 최근 현장 실사
국방부가 경북 성주군 내 롯데스카이힐 골프장 인근에 대해 현장실사를 벌인 것으로 알려져 제3의 사드(THAAD·고(高)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 후보지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14일 성주지역 언론과 롯데골프장 관계자 등에 따르면 국방부 관계자들은 지난 9, 10일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롯데골프장을 현장 답사한 데 이어 11일에는 류제승 국방부 정책실장이 직접 현장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가 보유한 산과 땅은 총 178만㎡다. 이 가운데 18홀의 골프장은 96만㎡이고, 인근 임야는 82만㎡다. 인근 임야는 롯데가 9홀을 추가 조성하기 위해 사들인 곳이지만 당분간 확장 계획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곳은 해발 680m로 사드 배치 후보지로 발표된 성주읍 성산포대(해발 380m)보다 높다. 성주군청으로부터 북쪽 18㎞에 있어 레이더 안전성 논란에서 벗어날 수 있는 지역이다. 골프장까지 도로가 개설돼 있어 접근성이 뛰어나다.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17일 성주군을 방문해 사드 배치와 관련해 성주군민들과 협의할 예정이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