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준 새누리 의원 "전통시장에 중·소 면세점 유치"

입력 2016-08-14 18:48 수정 2016-08-15 02:25

지면 지면정보

2016-08-15A6면

정가 브리핑
유기준 새누리당 의원(사진)은 14일 면세점 특허 심사 시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을 평가토록 하는 내용의 관세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면세점 특허 심사 기준에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과 외국인 관광객 방문자 수를 추가하도록 했다.

또 중소·중견기업 면세점 특허 심사 땐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에 가중치를 줄 수 있도록 했다. 유 의원은 “외국인 관광객이 늘고 있지만 대부분 면세점과 백화점에 몰리고 있다”며 “전통시장도 외국인 관광객 증가에 따른 수혜를 입도록 하기 위한 법안”이라고 설명했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